상단여백
HOME 멀티미디어 동영상
개성공단 자금이 노동당으로 들어간다고?[인터뷰] 전 개성공단관리위원회 기업지원부장 김진향

“임금의 30%는 사회문화시책금으로 분류되어 개성시 인민위원회로 간다. 그리고 나머지 70%는 개성공단 근로자의 생활비로 쓰여진다.”

개성공단에서 4년간 근무하면서 남측 기업들을 지원하는 업무를 해왔던 김진향 카이스트 연구교수를 만나 정부가 주장하는 ‘개성공단 자금 노동당 유입’설에 대한 의견을 들어보았다. 

주권방송615tv  615tv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유코리아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