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뉴스브리핑 정보
수입의 1%라도 북한 어린이를 위해 씁시다평통기연 '북한 어린이 돕기 목회자 운동' 제안

 

   
 
평화통일을위한기독인연대(평통기연)가 북한 어린이 돕기 목회자운동을 제안했다. 목회자 수입의 1%를 북한 어린이를 돕든 데 사용하자는 취지다. 평통기연 측은 “현재 민간차원의 대북지원이 대부분 중지되어 있는 이때에 목회자들이 중심이 되어 대북지원의 물꼬를 트거나 활성화하는데 기여한다면, 한국교회는 새로운 희망으로 인식될 수 있을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

평통기연과 MOU를 맺은 ‘남북나눔운동’과 ‘함께 나누는 세상’에 연락해 ‘사례비 1% 북한 어린이 돕기 목회자운동’의 이름으로 개설된 계좌에 자동이체를 하거나 직접 송금을 하면 된다. 물론 ‘1%’는 상징적인 의미다. 그 이상을 지원해도 상관없다. 

평화통일을위한기독인연대 http://www.cnpu.kr/

 

유코리아뉴스  webmaster@ukoreanews.com

<저작권자 © 유코리아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유코리아뉴스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1
전체보기
  • hephzibah 2011-12-20 22:08:19

    평통기연 '북한 어린이 돕기 목회자 운동' 이 전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또 확산되어
    한국교회가 새로운 희망으로 인식될 수 있길...기대합니다.   삭제

    Back to Top